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과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은성수)수출 및 해외진출 활성화를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수출중소기업을 위한 협약보증 상품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연간 미화 30만 달러 이상 수출실적을 보유한 중소기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수출입은행은 신보에 100억원을 특별 출연하고, 신보는 이를 활용해 1,500억원의 협약보증을 지원한다.

 

지원대상기업의 금융비용 부담도 완화될 전망이다. 신보는 대상기업에 대해 보증비율(100%)과 보증료율(0.2%p 차감)을 우대하고, 수출입은행은 신규 거래기업에 대해 대출금리도 우대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