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가 발표한 신설법인 동향에 따르면, 20191분기 신설법인은 26,951개로 전 분기 기준 최고치를 기록하였다.

20192월 및 3월 신설법인이 제조업·부동산업을 중심으로 증가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1분기 신설법인도 전년 동기 대비 0.8%(204) 늘어났다.

20193월 신설된 법인의 수는 전년 동월 대비 1.6%(152) 늘어난 9,378개로 2개월 연속 증가했다.

 

20191분기 신설법인 주요 특징은 다음과 같다.

업종별로는 도·소매업(5,546, 20.6%), 제조업(5,049, 18.7%), 부동산업(3,151, 11.7%), 건설업(2,993, 11.1%) 순으로 법인이 많이 신설되었으며, 제조업 신설법인은 5,049개로, 음식료품, 섬유·가죽, 기계·금속 제조업 등 세부업종을 중심으로 전년 동기 대비 7.2%(337) 늘어났다.

연령별로는 40(9,299, 34.6%), 50(7,055, 26.2%), 30(5,761, 21.4%) 순으로 법인을 많이 신설하였다.

성별로는 여성 신설법인이 6,954개로 전년 동기 대비 2.0%(139) 늘어났고, 남성 신설법인은 19,997개로 전년 동기 대비 0.3%(65) 늘어났다.

 

20193월 신설법인 주요 특징은 다음과 같다.

업종별로는 도·소매업(1,953, 20.8%), 제조업(1,737, 18.5%), 부동산업(1,127, 12.0%) 건설업(942, 10.0%) 순으로 법인이 많이 신설되었다.

제조업 신설법인은 전년 동월 대비 8.2%(132) 늘어난 1,737개를 기록하며 3개월 연속 증가세가 이어졌다.

서비스업 신설법인은 부동산업(298), 정보통신업(76), 숙박·음식점(41) 순으로 전년 동월 대비 7.0%(411) 늘며 6개월 연속 증가하였다.

연령별로는 40(3,273, 35.0%), 50(2,414, 25.8%), 30(2,039, 21.8%) 순으로 법인을 많이 신설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