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가 중소기업 2,945개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중소기업 경기전망 및 경영환경조사결과 2020년 중소기업 경기전망지수(SBHI)는 전년도 대비 1.9p 하락한 81.3으로 나타나, 2014년 조사 이래 최저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제조업 경기전망은 전년보다 1.6p 하락한 82.1, 비제조업은 전년보다 2.1p 하락한 80.82020년 경기가 소폭 악화될 것이라고 전망되었다.

 

 중소기업의 새해 경영목표는 현상유지 경영” 81.3%

중소기업계는 2020년 새해의 최우선 경영목표로 현상유지’(81.3%)에 경영방점을 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어 사업확장’(9.4%), ‘사업축소’ (9.3%) 순으로 응답하였다.

 

 가장 큰 경영애로는 내수부진”, 최우선 경제정책은 내수 활성화 정책

2020년에 예상되는 경영애로로 내수부진’(74.1%)이 가장 많았으며, 이어서 인건비 상승’(53.5%), ‘업체간 과당경쟁’(48.0%), ‘근로시간단축’(23.9%) 순으로 조사되었다.

 

 국내 경제 전망 : ‘나빠질 것이다’(36.0%) VS ‘좋아질 것이다’(6.3%)

2020년 국내 경제에 대하여 나빠질 것이다응답은 36.0%인 반면, ‘좋아질 것이다응답은 6.3%에 불과하였다.

 

 2020년 국내 경제성장률 2.0% 전망

중소기업인들은 2020년 국내 경제성장률을 2.0%로 전망하였는데, 이는 IMF(2.2%), OECD(2.3%), 모건스탠리(1.7%) 등 해외는 물론 KDI(2.3%), 한국은행(2.3%), 산업연구원(2.3%), LG경제연구원(1.8%) 등 국내외 9개 기관의 전망치를 산술평균한 경제성장률(2.1%) 보다 다소 낮은 수준이다.